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2-05-27 16:32

  • 뉴스 > 교육

밀양시–밀양교육지원청, 작은 학교 살리기 맞손 잡아

숭진초등학교 외 11개 농촌 작은 학교 특화교육 지원

기사입력 2021-10-20 16:47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0

밀양시 농촌지역에 있는 작은 학교를 살리기 위해 행정기관과 지역 교육지원청이 손을 맞잡았다.

밀양시(시장 박일호)와 경상남도 밀양교육지원청(교육장 김정희)20일 시청에서 작은 학교 지원을 위한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

이 협약은 농촌지역에 있는 작은 학교의 장점을 살린 특색 있는 교육 프로그램 지원 등으로 존속이 가능한 작은 학교 살리기프로젝트를 수행하려는 취지다.

협약에 따라 시는 특색 있는 교육 프로그램 운영에 교육경비를 적극 지원한다. 교육지원청은 해당 지역 여건에 맞는 특색 있는 학생 중심 교육과정을 운영한다.

작은 학교는 전교생이 60명 이하인 학교와 주소지 이전 없이 인근 동지역에서 자유로운 전입학이 가능한 광역통학구역제가 시행되는 숭진초등학교 외 11개 학교가 해당된다.

협약식에서 박일호 밀양시장과 김정희 밀양교육장은 지역사회에서 작은 학교에 관한 관심이 날로 높아지고 있다며, 두 기관의 협력으로 학교와 지역이 상생하는 작은 학교 살리기 프로젝트가 성공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박영배 ()

  • 등록된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댓글0

0/5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