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2019.11.14 15:42
 
전체 사회 행정 교육 경제 정치/종교 문화/역사 복지/건강 스포츠/여행 밀양방송
 
사회
 전체
  가장많이본뉴스
인생 UP! 나
서점에서 만나는
역사의 언저리,
새로운 하루를
영혼 기다리기
적당한 거리
말투 때문에 말
밀양초등학교 총
익어가는 가을밤
함께 행복한 지
부처님의 가르침
밀양의 ‘칼춤사
밀양출신 경상남
한국폴리텍대학
본보 시사만평
(재)밀양문화재
먹잇감을 노리는
제2장 일락서산
가을밤 감동을
옛 명성 되찾는
 
뉴스홈 >기사보기
전국 일본뇌염 경보 발령, 모기물리지 않도록 주의 당부
생후 12개월~12세 이하 아동 꼭 예방접종, 야외활동 시 모기물림 예방수칙 준수 당부
[2019-08-05 오전 11:35:39]
 
 
 

질병관리본부가 모기감시 결과 경남지역에서 일본뇌염 매개모기인 작은빨간집모기가 하루 평균 1,037마리(전체 모기의 71.2%) 채집됨에 따라 지난 22일 전국에 일본뇌염 경보를 발령했다.


일본뇌염 경보는 주 2회 채집된 모기의 1일 평균 개체 수 중 작은빨간집모기가 500마리 이상이면서 전체 모기밀도의 50% 이상일 때 발령하는 것으로 22일 현재까지 올해 첫 환자는 발생하지 않았다.


일본뇌염 매개모기인 작은빨간집모기는 논이나 동물축사, 웅덩이 등에 서식하는 암갈색의 소형 모기로 주로 야간에 흡혈 활동을 한다.


일본뇌염 경보가 발령되면 주변에서 일본뇌염 바이러스에 노출될 가능성이 높기 때문에 일본뇌염의 예방을 위하여 모기에 물리지 않도록 각별히 주의하고, 적기 예방접종을 시행하여야 한다.


일본뇌염은 제2군 법정감염병으로 바이러스를 가진 매개모기(작은빨간집모기)에 물린 경우 99% 이상은 무증상 또는 열을 동반하는 가벼운 증상을 보이지만, 일부에서 급성뇌염으로 진행될 수 있고, 뇌염의 20~30%는 사망에까지 이를 수 있다.


일본뇌염 예방을 위해 국가예방접종 사업 대상인 생후 12개월에서 만 12세 이하 아동은 표준예방접종일종에 맞춰 반드시 접종을 실시하고, 성인의 경우는 면역력이 없고 모기 노출에 따른 감염 위험이 높은 대상자에게 일본뇌염 예방접종이 권장된다.


경남도 관계자는 “일본뇌염은 특별한 치료 방법이 없기 때문에 예방접종을  실시하고 모기에 물리지 않도록 의복이나 야외활동에 주의를 기울여야 하며, 매개모기 유충의 서식지가 될 수 있는 집주변의 웅덩이를 없애는 등 안전한 주변 환경 관리에도 노력해줄 것”을 당부했다.

 

박영배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내용   
스팸방지    ※ 빨간 상자 안에 있는 문자(영문 대소문자 구분)를 입력하세요!
        이름       비밀번호    
%>
 
 
 

최근기사
농업지원 확대 촉구
신뢰와 열정 더 나은 미래 선도
아리랑시낭송회
밀양초등학교 총동창회
뜸(灸)은 어떤 건강법인가(1)
삶의 자리
나눔문화 실천 ㈜디엔 사랑의 쌀 기탁
경상남도의회 이병희 의원 향군대휘장
밀양 땅 거기
70세 사망법안 가결
감동뉴스
이웃과 나누는 행복한 일상
홀로사는 어르신 효도관광
수소원자에너지준위가 E1>E2>E3.
깜짝뉴스
누적 적자경영의 '밀양무역&#
세계최대규모 김치공장 밀양유치 확정
축협, 축산물품질경영대상 수상
 
전체 :
어제 :
오늘 :
(50423)경남 밀양시 북성로2길 15-19(내이동) 밀양신문 | Tel 055-351-2280 | Fax 055-354-0288
Copyright ⓒ 밀양신문사 All Rights reserved. mail to mlynews@hanmail.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