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2020.2.21 16:40
 
전체 사회 행정 교육 경제 정치/종교 문화/역사 복지/건강 스포츠/여행 밀양방송
 
행정
 전체
  가장많이본뉴스
황미리 플루티스
신발업계 신화
요동치는 총선
교통사고 예방
감 가공천국(6
밀양 르네상스
아리랑의 계절
함께할 수 있어
슬레이트 처리·
지역 농가소득
밀양시의회 정정
도농상생, 밀양
시민과 소통하는
신종 코로나바이
설풍경
2020년 표준
기운 가지고 놀
보고 싶은 얼굴
Artist D
밀양, 농·식품
 
뉴스홈 >기사보기
대중교통 소외지역 이동권 보장
100원 택시→아리랑택시 명칭 변경, 운행지역 확대
[2019-08-14 오후 3:21:43]
 
 
 

밀양시는 ‘밀양시 대중교통 소외지역 아리랑택시 운행에 관한 조례’가 밀양시의회를 통과에 따라 8월 1일부터 ‘100원 택시’ 명칭과 운행 사항이 변경된다고 밝혔다.


밀양시는 그동안 불러왔던 ‘100원 택시’를 ‘아리랑택시’로 명칭을 변경하고, 주민 부담금을 1인당 100원에서 이용차량 한 대당 1,000원으로 조정했으며, 운행지역을 74개 마을로 확대한다.


‘아리랑택시’는 2015년 4월부터 교통이 취약한 6개 마을을 대상으로 주민들의 교통편의를 제공하기 위해 자체적으로 추진해 오던 박일호 시장의 공약사업이다.


특히, 지난해부터 밀양형 버스노선 체계 개편과 연계하여 수요 응답형 교통체계(DRT) 구축 사업을 보완하기 위해 운행마을을 지속적으로 확대하여 운행하고 있다.


또한, 아리랑택시는 올 하반기부터 마을버스를 포함한 대중교통 왕복 운행이 하루 2회 이하인 마을까지 확대할 계획으로, 버스노선으로 해소하기 어려운 대중교통 소외지역 주민들의 실질적인 이동권이 보장될 것으로 보인다.


밀양시 교통행정과 안순복 과장은 “아리랑택시에 대한 주민들의 만족도가 높은 만큼 실효성을 높이기 위한 방안을 지속적으로 개발하고 운수종사자의 서비스 교육을 통해 이용자의 편의가 증진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강조했다.


한편, 밀양시에서는 지난해 71개 마을에서 23,090회 운행으로 3만 4,036명이 아리랑택시를 이용해 대중교통 소외지역 주민들의 이동권 증진에 기여한 것으로 나타났다.

박영배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내용   
스팸방지    ※ 빨간 상자 안에 있는 문자(영문 대소문자 구분)를 입력하세요!
        이름       비밀번호    
%>
 
 
 

최근기사
자랑스런 밀양인의 성공스토리 북콘서트
편하시겠습니다
열화상 카메라 설치 코로나19 예방
밀양 고추·깻잎 코로나 예방 효과
대한 국민이여 부디 그 자존과 긍지를
양돈농가 어려움 함께 나누면 행복
밀양3·13만세운동 독립선언서 제작
슬레이트 처리·지붕개량 지원사업 확대
도농상생, 밀양시 푸드플랜 비전 수립
문화도시 밀양 시민 참여 기회 확대
감동뉴스
이웃과 나누는 행복한 일상
홀로사는 어르신 효도관광
수소원자에너지준위가 E1>E2>E3.
깜짝뉴스
누적 적자경영의 '밀양무역&#
세계최대규모 김치공장 밀양유치 확정
축협, 축산물품질경영대상 수상
 
전체 :
어제 :
오늘 :
(50423)경남 밀양시 북성로2길 15-19(내이동) 밀양신문 | Tel 055-351-2280 | Fax 055-354-0288
Copyright ⓒ 밀양신문사 All Rights reserved. mail to mlynews@hanmail.net